2017. 10. 20.금
뉴스 > 문화
최지만, 양키스 1루수‘기회’
美 언론 “홈런왕 출신 카터 방출”
.
인쇄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홈런왕 출신’ 크리스 카터가 결국 뉴욕 양키스로부터 방출되면서 당분간 최지만(26)이 1루를 책임질 것이란 현지 보도가 나왔다.
양키스는 11일(한국시간) 공식적으로 1루수 카터와 작별했다고 발표했다.
카터는 지난달 4일 한 차례 방출대기 조처를 당했다가 타일러 오스틴이 햄스트링 부상을 당해 다시 기용됐지만 결국 2번째 방출을 피할 순 없었다.
양키스는 카터를 내보내면서 그 자리를 최지만으로 채웠다.
지난해 밀워키 브루어스에서 41홈런으로 내셔널리그 공동 홈런 1위에 올랐던 카터지만 정확성이 현저히 떨어졌다.
2016년 206개의 삼진을 당해 내셔널리그에서 가장 많은 삼진을 기록했던 카터는 올해도 62경기에 나와 타율 0.201 8홈런 76삼진에 그쳤다.
그렉 버드와 오스틴 등 양키스의 1루 자원이 모두 부상으로 이탈하면서 최근 빅리그에 입성한 최지만에게 많은 기회가 주어질 전망이다.
ESPN은 “카터가 나간 뒤 양키스는 최지만을 1루수로 기용하고 있다”고 했고, 현지 매체인 NJ닷컴은 “최지만이 마이너리그에서 올라온 뒤 매일 스타팅으로 출전하고 있다. 당분간 기회를 얻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최지만은 양키스 데뷔 후 2경기 연속 홈런을 때리는 등 4경기에서 타율 0.182(11타수 2안타) 2홈런 4타점의 성적을 냈다.
최지만은 2016시즌 LA 에인절스에서 빅리그에 데뷔해 54경기에 나가 타율 0.170 5홈런 12타점을 기록했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양키스와 마이너 계약을 맺은 최지만은 최근 메이저리그 무대로 올라왔다. 뉴스1
.
기사입력: [2017-07-12 17:42] ㅣ 뉴스1 기자
PDF지면신문보기
[사설]예천군, 세계전통활연맹 창립
[사설]경주시, 신경주역세권개발 새지도 그려야
[칼럼]묘책은 하나뿐이다, 방하착(放下着) 하자!
“예천군민 여러분 세무 어렵게 ...
경주 ‘세계 역사문화 창조경제 ...
안동축제관광재단, 日 삿포로 눈...
경북도, 구제역백신 접종 100% 완...
오직 청렴하게 하고 행함을 잊지...
시민에 최고 수질 맑은 물을
4차산업혁명 주역 ‘드...
안동시는 미래 신성장 동력산업으로 부상하고 있는...
김부겸 행안부장관 안동 방문
‘황금빛으로 물든 하회마을’
‘글로벌 지구촌축제’ 한발 더 ...
하회마을 찾은 文대통령 ‘얼쑤’...
성황제·서제로 시작 ‘안동민속...
‘천년 신라왕경 복원...
경주시는 신라왕궁 복원사업을 위한 경주시민의 하...
‘천년 신라왕경 복원 시민뜻 담...
수도권 우량기업 ‘본사 이전’
호찌민-경주엑스포 ‘VR버스’ 홍...
전통과 미래의 만남 ‘힐링’
정영길 도의원, 교육환경 개선에...
통합신공항 조기추진 ...
‘통합신공항 대구시민추진단’이 통합신공항 사업...
대구 ‘지능형車부품주행시험장’...
통합신공항 조기추진 ‘박차’
마비정 벽화마을 가을축제
대구시, 다문화가족 ‘소통’
개막일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 1위...
 
 
등록번호 : 경북, 아00402주소 : 경북 안동시 솔밭길 226(옥동)발행인 : 김창원 편집인 : 김경일
Tel 054-901-2000Fax 054-901-3535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