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12. 15.금
뉴스 > 경제
롯데·신라, 추석연휴 할인품 담합했나
공정위, 인천공항 입점 주요 업체에 할인행사 자료 요구
.
인쇄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공정거래위원회가 11일 인천공항 입점 주요 면세점 업체를 대상으로 할인행사 담합 여부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추석 연휴 사흘째인 지난 2일 인천국제공항 출국장이 여행객들로 붐비는 모습. 뉴스1
공정거래위원회가 11일 롯데, 신라 등 인천국제공항에 입점한 주요 면세점 업체를 대상으로 할인품목 담합여부 조사에 나선 것으로 확인됐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공정위에서 조사를 나온 것은 사실이지만 어떤 내용으로 조사를 했는지는 자세히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면세점 업계에 따르면 공정위는 이날 롯데, 신라 등 인천공항 면세점에 입점한 주요 업체들에게 최근 실시한 할인행사 관련 자료 제출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때문에 이날 예정된 롯데면세점과 인천공항공사 측과의 임대료 협상 미팅도 12일로 미뤄졌다.
롯데, 신라는 지난 3월에도 할인행사 때 마진이 적게 남는 전자제품만 할인하지 않기로 담합했다가 공정위로부터 총 18억1500만원의 과징금 철퇴를 맞은 바 있다.
롯데와 신라 면세점 영업담당자들은 2009년 8월 서로 연락해 전기밥솥, 카메라, 전기면도기, 전동칫솔, MP3, 휴대폰 등 전자제품에 대해서는 전관 할인행사 기간에 행사할인을 하지 않고 VIP할인, 쿠폰할인, 카드할인 등 상시할인만 적용하기로 했다.
이후 두 면세점이 2009년 9월부터 2011년 5월까지 총 9차례 실시한 전관 할인행사에서 이 같은 담합 내용이 실행에 옮겨졌다. 롯데면세점의 경우 서울 소공·잠실·코엑스점과 인터넷점, 인천점, 제주점 등 모든 점포에서, 신라면세점은 신라는 서울점과 인터넷점에서 전자제품 할인을 하지 않았다.
이는 다른 상품군과 비교했을 때 상대적으로 낮은 전자제품군의 마진율을 확대하기 위해서였다. 2010년 롯데면세점을 기준으로 했을 때 화장품의 마진율은 39.3∼48.2%, 안경·선글라스는 39.7∼50.3%, 시계는 30.1∼38.8%에 이르는 반면 전자제품은 21.0∼26.5% 수준이었다.
공정위 조사결과 호텔롯데, 부산롯데호텔, 롯데디에프글로벌, 롯데디에프리테일, 호텔신라, 동화면세점, SK네트웍스, 한국관광공사 8개 면세점 사업자들은 2007년 1월부터 2012년 3월까지 총 63개월 동안 14차례에 걸쳐 전화통화 등을 통해 국산품에 표시한 달러의 적용환율을 시장환율보다 낮게 적용하기로 결정한 것으로 조사됐다.
뉴스1
.
기사입력: [2017-10-12 14:46] ㅣ 뉴스1 기자
PDF지면신문보기
[사설]물 순환 안동시, 저탄소 녹색 생활화
[사설]서문시장 ‘2017 한국관광의 별’ 로 빛나다
[칼럼]‘한미동맹 의 의미’는 한국의 ‘생존권’이다
“예천군민 여러분 세무 어렵게 ...
경주 ‘세계 역사문화 창조경제 ...
안동축제관광재단, 日 삿포로 눈...
경북도, 구제역백신 접종 100% 완...
오직 청렴하게 하고 행함을 잊지...
시민에 최고 수질 맑은 물을
신기술시범사업 공유 ...
안동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 13일 센터 회의실에서...
‘시립₩강남어린이도서관으...
당신의 나눔이 기적을 만듭니다
2017년 추계 도로정비 ‘우수’
AI 확산방지 일출행사 취소
연극‘옥탑방 고양이’ 22₩...
경북농기원 이전 ‘힘...
상주시와 경상북도농업기술원, 경상북도개발공사는...
경북농기원 이전 ‘힘찬 첫 발’...
고품격 외식문화 정착기반 마련
전국 첫 민간 ‘주4일근무제’ 시...
재선충병 ‘나무주사 확대’
전국첫 지진대책특위 구성키로
삼성택시자동차(주) ‘...
대구시가 일반택시회사 91개사를 대상으로 ‘경영...
삼성택시자동차(주) ‘최우수’
‘찾아가는 이동종합복지서비스’...
성공 투자전략·유망투자기회 소...
광고물부착 방지 시트로 새 단장...
바살달성군협의회, 회원전진대회...
 
 
등록번호 : 경북, 아00402주소 : 경북 안동시 솔밭길 226(옥동)발행인 : 김창원 편집인 : 김경일
Tel 054-901-2000Fax 054-901-3535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